사랑한다는 말.

사랑한다는 말.
내겐 그렇게 쉽지 않은 말.
사랑해요
너무 흔해서 하기 싫은 말.
하지만 나도 모르게...  늘 혼자 있을땐 항상 내 입에서 맴도는 그말.
사랑한다는 말
내겐 눈으로 하고 싶은말
사랑해 난 마음으로 하고 싶은 말
나 아끼고 아껴서 너에게만 하고 싶은 그말.


출근길에 이 노래를 듣는데. 갑자기 가슴이 아릿한 느낌이 들었다.
이 노래를 듣자마자 내가 떠올린 그 사람을..
내가 정말 사랑하는 것일까.

안되는걸 알면서도..
멈춰지지 않는다.

by 시즈나 | 2009/09/14 12:33 | 트랙백 | 덧글(0)

 

◀ 이전 페이지다음 페이지 ▶